주메뉴

전체메뉴

전체메뉴

닫기


공지사항

우리는 나란히 앉아서 각자의 책을 읽는다

2018-05-10조회 2174

작성자
디지털미디**
이메일
책은 참 신기하다.
책을 읽고 있으면
나는 어딘가로 나아간다.

그곳은 희미하지만
다른 누구의 것도 아닌 나만의 것이다.
                                         <장으뜸>



책을 좋아하는 가장 큰 이유는 여러 번 살고 여러 번 죽을 수 있기 때문이다.
작은 공간에서, 아무 소리도 없으나, 책을 읽는 내 안에 그런 일이 벌어지고 있다는 것이 즐겁다.
오로지 나만 아는 기쁨
                                         <강윤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