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세대학교 학술정보원

  • ENGLISH
  • LOGIN
  • 사이트내검색
    사이트내 검색

    닫기

연세대학교 학술정보원 로고 이미지

닫기

상세정보

  • HOME
  • 검색상세정보

1984년

Orwell, George

책이미지
서평쓰기
서평쓰기
자료유형단행본
서명/저자사항1984년 / 조지 오웰 지음 ; 권진아 옮김
개인저자Orwell, George,1903-1950
권진아
발행사항서울 : 을유문화사, 2012
형태사항430 p. ; 20 cm
총서사항을유세계문학전집 ;48
원서명Nineteen eighty-four
ISBN9788932403786
9788932403304(세트)
일반주기 조지 오웰 연보: p. 427-430
부록: 새말의 원리
언어한국어

전자자료

소장정보

서비스 이용안내
  • 보존서고도서 신청보존서고도서 신청
  • 캠퍼스대출캠퍼스대출
메세지가 없습니다
No. 등록번호 청구기호 소장처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매체정보
1 00011859256 823 Or9n 012가 [신촌]도서관/인문자료실(중도2층)/ 대출중 2022-12-08 예약가능

책 소개

책소개 일부

20세기의 본질을 가장 잘 담아냄으로써 유수의 기관에서 선정하는 최고 명저 목록에 빠짐없이 오르는 작품. 조지 오웰의 생애 마지막 작품으로, <동물 농장>과 더불어 전체주의가 지배하는 미래 사회에 대한 섬뜩한 상상을 보여 주는 대표작이다. 또한 헉슬리의 <멋진 신세계>, 자미아틴의 <우리>와 함께 20세기 3대 반유토피아 문학으로 꼽히기도 한다.

20세기 초 세계를 휩쓸고 있던 거대한 힘인 전체주의의 위험성을 절감한 오웰은, 이를 경고하는 것이 작가로서 자신의 소명이자 진정한 사회주의자의 책무라고 믿게 되었다. 그 자신이 한 에세이에서 밝혔듯이, "1936년 이후 나의 모든 진지한 저작은 직접적으로든 간접적으로든 전체주의에 반대하고 민주 사회주의를 지지"하기 위한 것이었다. 이러한 소명 의식이 가장 뚜렷하게 발휘된 작품이 바로 그의 마지막 소설인 <1984년>이다.

작품의 무대인 오세아니아는 모든 것이 당에 의해 통제되는 초거대국. 이곳에서 당은 절대적인 존재로, 사람들의 일거수일투족은 텔레스크린에 의해 철저히 감시당한다. 개인의 생각과 감정과 기억뿐만 아니라, ...

책소개 전체

20세기의 본질을 가장 잘 담아냄으로써 유수의 기관에서 선정하는 최고 명저 목록에 빠짐없이 오르는 작품. 조지 오웰의 생애 마지막 작품으로, <동물 농장>과 더불어 전체주의가 지배하는 미래 사회에 대한 섬뜩한 상상을 보여 주는 대표작이다. 또한 헉슬리의 <멋진 신세계>, 자미아틴의 <우리>와 함께 20세기 3대 반유토피아 문학으로 꼽히기도 한다.

20세기 초 세계를 휩쓸고 있던 거대한 힘인 전체주의의 위험성을 절감한 오웰은, 이를 경고하는 것이 작가로서 자신의 소명이자 진정한 사회주의자의 책무라고 믿게 되었다. 그 자신이 한 에세이에서 밝혔듯이, "1936년 이후 나의 모든 진지한 저작은 직접적으로든 간접적으로든 전체주의에 반대하고 민주 사회주의를 지지"하기 위한 것이었다. 이러한 소명 의식이 가장 뚜렷하게 발휘된 작품이 바로 그의 마지막 소설인 <1984년>이다.

작품의 무대인 오세아니아는 모든 것이 당에 의해 통제되는 초거대국. 이곳에서 당은 절대적인 존재로, 사람들의 일거수일투족은 텔레스크린에 의해 철저히 감시당한다. 개인의 생각과 감정과 기억뿐만 아니라, 상식과 역사도 당에 의해 철저히 조작되고 만들어진다. 주인공 윈스턴 스미스는 이곳 진리부 기록국의 서기로, 런던의 승리맨션 7층에 산다.

'2 더하기 2는 5'가 진리라고 강변되는 세상에 맞서 그는 위험을 무릅쓰고 일기를 쓰고, 자유를 동경하고, 줄리아와 인간적인 사랑을 나누고, 채링턴 씨의 골동품 가게에 비밀 아지트를 얻고, 오브라이언의 서재에서 반체제 지하 조직인 형제단에 가입하며 반역을 시도하는데…

출판사 제공 책소개

출판사 제공 책소개 일부

20세기 가장 영향력 있는 작가 가운데 한 명인
조지 오웰의 마지막 작품!

20세기가 낳은 반유토피아 문학의 최고 걸작!

1999년 모던 라이브러리 선정, ‘20세기 100대 영문학’
2005년 「타임」 선정 ‘20세기 100대 영문 소설’
2009년 「뉴스위크」 선정 ‘역대 세계 최고의 명저’ 2위


20세기의 본질을 가장 잘 담아냄으로써 유수의 기관에서 선정하는 최고 명저 목록에 빠짐없이 오르는 『1984년(Nineteen Eighty-Four)』이 을유세계문학 48권으로 출간되었다. 이 작품은 조지 오웰의 생애 마지막 작품으로, 『동물 농장』과 더불어 전체주의가 지배하는 미래 사회에 대한 섬뜩한 상상을 보여 주는 대표작이다. 또한 헉슬리의 『멋진 신세계』, 자미아틴의 『우리』와 함께 20세기 3대 반유토피아 문학으로 꼽히기도 한다.

오웰은 1936년 스페인 내전 당시 취재차 스페인에 들어갔다가 프랑코 파시스트 정권에 맞서 싸우는 의용군에 자원했다. 그러나 여기에서 그가 마주친 것은 분열된 공산당 투쟁이었다. 소련 스탈린 정권의 지원을 받은 공산주의자들이 한...

출판사 제공 책소개 전체

20세기 가장 영향력 있는 작가 가운데 한 명인
조지 오웰의 마지막 작품!

20세기가 낳은 반유토피아 문학의 최고 걸작!

1999년 모던 라이브러리 선정, ‘20세기 100대 영문학’
2005년 「타임」 선정 ‘20세기 100대 영문 소설’
2009년 「뉴스위크」 선정 ‘역대 세계 최고의 명저’ 2위


20세기의 본질을 가장 잘 담아냄으로써 유수의 기관에서 선정하는 최고 명저 목록에 빠짐없이 오르는 『1984년(Nineteen Eighty-Four)』이 을유세계문학 48권으로 출간되었다. 이 작품은 조지 오웰의 생애 마지막 작품으로, 『동물 농장』과 더불어 전체주의가 지배하는 미래 사회에 대한 섬뜩한 상상을 보여 주는 대표작이다. 또한 헉슬리의 『멋진 신세계』, 자미아틴의 『우리』와 함께 20세기 3대 반유토피아 문학으로 꼽히기도 한다.

오웰은 1936년 스페인 내전 당시 취재차 스페인에 들어갔다가 프랑코 파시스트 정권에 맞서 싸우는 의용군에 자원했다. 그러나 여기에서 그가 마주친 것은 분열된 공산당 투쟁이었다. 소련 스탈린 정권의 지원을 받은 공산주의자들이 한때의 동지였던 사회주의자들과 아나키스트들을 무자비하게 축출하고 제거하는 사태를 목격하면서 그는 처음으로 스탈린 공산주의와 전체주의가 다르지 않음을, 진정 경계해야 할 대상은 전체주의임을 깨달았다.

20세기 초 세계를 휩쓸고 있던 거대한 힘인 전체주의의 위험성을 절감한 오웰은, 이를 경고하는 것이 작가로서 자신의 소명이자 진정한 사회주의자의 책무라고 믿게 되었다. 그 자신이 한 에세이에서 밝혔듯이, “1936년 이후 나의 모든 진지한 저작은 직접적으로든 간접적으로든 전체주의에 반대하고 민주 사회주의를 지지”하기 위한 것이었다. 이러한 소명 의식이 가장 뚜렷하게 발휘된 작품이 바로 그의 마지막 소설인 『1984년』이다.

작품의 무대인 오세아니아는 모든 것이 당에 의해 통제되는 초거대국. 이곳에서 당은 절대적인 존재로, 사람들의 일거수일투족은 텔레스크린에 의해 철저히 감시당한다. 개인의 생각과 감정과 기억뿐만 아니라, 상식과 역사도 당에 의해 철저히 조작되고 만들어진다. 주인공 윈스턴 스미스는 이곳 진리부 기록국의 서기로, 런던의 승리맨션 7층에 산다. ‘2 더하기 2는 5’가 진리라고 강변되는 세상에 맞서 그는 위험을 무릅쓰고 일기를 쓰고, 자유를 동경하고, 줄리아와 인간적인 사랑을 나누고, 채링턴 씨의 골동품 가게에 비밀 아지트를 얻고, 오브라이언의 서재에서 반체제 지하 조직인 형제단에 가입하며 반역을 시도하는데…….

이 작품의 초판은 1949년 영국 세커 앤드 월버그에서 출간되었으며, 본 번역은 이 영국 판본에 의거했다. 이미 많은 번역본이 나와 있지만, 을유세계문학은 ‘논문에 인용할 수 있는 수준의’ 엄밀한 번역을 지향하는 만큼 원문을 손상시키지 않고 작품 고유의 맛을 살려 진정한 정본이 되기 위해 심혈을 기울였다.

청구기호 Browsing

이 분야 인기자료

  • 표지이미지
    달러구트 꿈 백화점 : 주문하신 꿈은 매진입니다 : 이...
    이미예
    팩토리나인, 2020
  • 표지이미지
    불편한 편의점 : 김호연 장편소설
    김호연
    나무옆의자, 2021
  • 표지이미지
    작별인사 : 김영하 장편소설
    김영하 金英夏
    복복서가, 2022
  • 표지이미지
    파친코 : [이민진 장편소설]. 1
    Lee, Min Jin
    문학사상, 2018
  • 표지이미지
    콘크리트의 섬 : J. G. 밸러드 소설
    Ballard, J. G.
    현대문학, 2021

서평 (0 건)

*주제와 무관한 내용의 서평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서평추가

서평추가
별점
별0점
  • 별5점
  • 별4.5점
  • 별4점
  • 별3.5점
  • 별3점
  • 별2.5점
  • 별2점
  • 별1.5점
  • 별1점
  • 별0.5점
  • 별0점
*서평 입력 시 선택한 별점은 전체 별점에 반영됩니다.
제목입력
본문입력

태그

태그추가

태그추가
태그입력
태그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