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전체메뉴

전체메뉴

닫기


상세정보

  • HOME
  • 검색상세정보

바리데기 : 황석영 장편소설

황석영 黃晳暎

책이미지
서평쓰기
서평쓰기
자료유형단행본
서명/저자사항바리데기 : 황석영 장편소설 / 황석영 지음.
개인저자황석영
발행사항파주 : 창비, 2007
형태사항301 p. ; 21 cm
번역저록Princesse Bari : 황석영 黃晳暎 [Arles] : Philippe Picquier, 2013. 9782809709322 (pb)
Bari, la princesa abandonada
Princess Bari
Princess Bari
Printsessa Pari
ISBN893643358X
9788936433581
언어한국어

전자자료

소장정보

서비스 이용안내
  • 보존서고도서 신청보존서고도서 신청
  • 캠퍼스대출캠퍼스대출
메세지가 없습니다
No. 등록번호 청구기호 소장처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매체정보
1 00011688805 811.37 황석영 바007가 [신촌]학술정보원/인문자료실(중도2층)/ 대출가능
2 00011688806 811.37 황석영 바007가 =2 [신촌]학술정보원/인문자료실(중도2층)/ 대출중 2021-11-23
3 00011696612 811.37 황석영 바007가 =3 [신촌]학술정보원/인문자료실(중도2층)/ 대출가능
4 00011696613 811.37 황석영 바007가 =4 [신촌]학술정보원/인문자료실(중도2층)/ 대출가능
5 00011701948 811.37 황석영 바007가 =5 [신촌]학술정보원/인문자료실(중도2층)/ 대출가능
6 00012092323 마광수 811.37 황석영 바007가 [신촌]학술정보원/사회·역사자료실(중도3층)/ 대출가능
7 00071002626 UML 811.37 황석영 바007가 [국제]언더우드기념도서관/자료열람실(6층)/ 대출가능
8 00011701949 UML 811.37 황석영 바007가 =2 [국제]언더우드기념도서관/자료열람실(6층)/ 대출가능

초록

목차 일부

[한글]

중국대륙과 대양을 건너 런던에 정착한 탈북소녀 '바리'의 여정을 그린 황석영 신작소설. 작가는 소설 속에 '바리데기' 신화를 차용해 환상과 현실을 넘나들며 21세기 현실을 박진감있게 녹여냈으며, 주인공의 여정을 통해 한반도와 전 세계에 닥쳐 있는 절망과 폭력, 전쟁과 테러의 모습을 담아냈다. 

북한 청진에서 지방 관료의 일곱 딸 중 막내...

목차 전체

[한글]

중국대륙과 대양을 건너 런던에 정착한 탈북소녀 '바리'의 여정을 그린 황석영 신작소설. 작가는 소설 속에 '바리데기' 신화를 차용해 환상과 현실을 넘나들며 21세기 현실을 박진감있게 녹여냈으며, 주인공의 여정을 통해 한반도와 전 세계에 닥쳐 있는 절망과 폭력, 전쟁과 테러의 모습을 담아냈다. 

북한 청진에서 지방 관료의 일곱 딸 중 막내로 태어난 주인공은 아들을 간절히 원했던 부모에 의해 숲속에 버려진다. 그런 그녀를 풍산개 '흰둥이'가 다시 데려다놓고, 버린 아이라고 '바리'라는 이름을 얻게 된 주인공은 심하게 앓고 난 뒤부터 영혼, 귀신, 짐승, 벙어리 등과도 소통하는 능력을 지니게 된다. 

시간이 흘러 소련이 무너지고 김일성 주석이 사망하면서 북한의 정치경제는 급속히 나빠지고 홍수로 죽는 이들이 늘어난다. 중국과 무역업을 하던 외삼촌은 결손이 나자 몰래 탈북해 남한으로 들어갔다는 소문이 들린다. 외삼촌 때문에 아버지는 모진 고초를 당하고, 어머니와 언니들도 다른 지역으로 강제 이주되면서 식구들은 뿔뿔이 흩어지게 되는데…. <양장제본> 

☞ 전통설화에서 '바리데기'는 오귀대왕의 일곱째 공주로 태어나 버려진다. 하지만, 부모가 병이 들자 나머지 딸들은 약을 구해오기를 거절하고 바리데기만 저세상으로 가 온갖 고생 끝에 서천의 영약(생명수)을 구해 죽은 부모를 살린다. 이후, 바리데기는 사자를 저승으로 인도하는 오구신으로서 무당의 원형으로 받들어지기도 하였다. 

▶ 작품 자세히 들여다보기! 
소설은 전쟁과 국경, 인종과 종교, 이승과 저승, 문화와 이데올로기를 넘어 신자유주의 그늘을 해부하는 동시에, 분열되고 상처받은 인간과 영혼들을 용서하고 구원하는 대서사를 펼쳐 보인다. 한겨레신문에 연재된 것을 한 권의 책으로 모아 엮은 것으로, 속도감 있는 문장과 감동적인 내용이 돋보이는 작품이다.

<저자 소개>

 황석영 
1962년에 사상계 신인문학상을 통하여 등단하고, 1970년 조선일보 신춘문예에 단편「탑」과 희곡「환영(幻影)의 돛」이 각각 당선되어 문학 활동을 시작했다. 소설집으로 『객지』, 『가객(歌客)』등이 있으며, 대하소설 『장길산』(전10권), 장편소설 『무기의 그늘』,『흐르지 않는 강』과 희곡집 『장산곶매』, 광주민중항쟁 기록 『죽음을 넘어, 시대의 어둠을 넘어』등을 펴냈다. 만해문학상, 이상문학상, 대산문학상 등을 수상했다. 
  

[영문]

청구기호 Browsing

이 분야 인기자료

  • 표지이미지
    달러구트 꿈 백화점 : 주문하신 꿈은 매진입니다 : 이...
    이미예
    팩토리나인, 2020
  • 표지이미지
    미드나잇 라이브러리
    Haig, Matt
    인플루엔셜, 2021
  • 표지이미지
    완전한 행복 : 정유정 장편소설
    정유정
    은행나무, 2021
  • 표지이미지
    시선으로부터 : 정세랑 장편소설
    정세랑 鄭世朗
    문학동네, 2020
  • 표지이미지
    종의 기원 : 정유정 장편소설
    정유정 丁柚井
    은행나무, 2016

서평 (0 건)

*주제와 무관한 내용의 서평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서평추가

서평추가
별점
별0점
  • 별5점
  • 별4.5점
  • 별4점
  • 별3.5점
  • 별3점
  • 별2.5점
  • 별2점
  • 별1.5점
  • 별1점
  • 별0.5점
  • 별0점
*서평 입력 시 선택한 별점은 전체 별점에 반영됩니다.
제목입력
본문입력

태그

태그추가

태그추가
태그입력
태그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