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세대학교 학술정보원

  • ENGLISH
  • LOGIN
  • 사이트내검색
    사이트내 검색

    닫기

연세대학교 학술정보원 로고 이미지

닫기

상세정보

  • HOME
  • 검색상세정보

질문의 책 : 마틸다의 숨은 행복찾기

Lustiger, Gila

책이미지
서평쓰기
서평쓰기
자료유형단행본
서명/저자사항질문의 책 : 마틸다의 숨은 행복찾기 / 길라 루스티거 지음 ; 비탈리 콘스탄티노프 그림 ; 이유림 옮김
개인저자Lustiger, Gila,1963-
Konstantinov, Vitali,1963-
이유림
발행사항서울 : 시공사, 2009
형태사항207 p. : 삽화 ; 22 cm
원서명Herr Grinberg & Co. :eine Geschichte vom Glück
ISBN9788952754707
언어한국어

전자자료

소장정보

서비스 이용안내
  • 보존서고도서 신청보존서고도서 신청
  • 캠퍼스대출캠퍼스대출
메세지가 없습니다
No. 등록번호 청구기호 소장처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매체정보
1 00011896923 833 L976h 009가 [신촌]도서관/인문자료실(중도2층)/ 대출가능

책 소개

크고 작은 고민과 문제를 안고 사는 사람들이 등장하여 진정한 행복이 무엇인지에 대한 사색을 이끄는 소설. 외할머니의 죽음으로 실의에 빠진 파울, 뚱뚱하고 소심한 탓에 따돌림을 당하는 티나, 끊임없이 다투는 부모 밑에서 자라는 지몬, 세상과 자신 사이에 책상이 필요하다고 믿는 외톨이 학자 그린베르크 아저씨의 이야기가 그려진다.

그들은 '영혼에 푸른 멍'을 안고 산다는 것 말고는 닮은 점이 없지만, 어느 날 문득 서로를 발견해 내고, 때론 다투기도 하고 때론 서로를 위로하기도 하면서 행복에 이르는 비밀을 마침내 찾아낸다. 그리고 자기만의 고민에 빠져 있던 인물들 사이에 다리를 놓는 여자 아이, 마틸다의 활약이 펼쳐진다.

힘겨워하는 사람을 보면 제 일처럼 팔을 걷어붙이고 나서는 마틸다 덕에, 어쩌면 우울이라는 망망대해에 떠 있는 외로운 섬들의 고백이 될 수도 있었던 이야기에 온기와 웃음이 더해진다. 아이들이 등장하는 아기자기한 에피소드를 통해, 우리가 사는 동안 마주치게 될 여러 가지 문제들에 대해 따뜻하고 긍정적인 메시지를 전하는 책이다.

출판사 제공 책소개

출판사 제공 책소개 일부

세상은 놀라운 빛과 비밀로 가득 차 있는데
사람들은 그걸 작은 손바닥으로 가리려 하는구나.”


『질문의 책 - 마틸다의 숨은 행복 찾기』는 행복이 필요한 모든 이들을 위한 소설이다. 오늘보다 나은 내일을 꿈꾸는 사람, 무미건조한 나날을 그저 무감하게 흘려보내는 사람, 행복해지고 싶다는 꿈조차 꿀 수 없는 사람……, 이 모든 이들을 위한 책인 동시에 그들 자신의 이야기이기도 하다.
이 책에는 크고 작은 고민과 문제를 안고 사는 사람들이 등장한다. 외할머니의 죽음으로 실의에 빠진 파울, 뚱뚱하고 소심한 탓에 집단 따돌림을 당하는 티나, 이혼 뒤에도 끊임없이 다투는 부모 밑에서 마음을 졸이는 지몬, 세상과 자신 사이에 책상이 필요하다고 믿는 외톨이 학자 그린베르크 아저씨……. 그들은 ‘영혼에 푸른 멍’을 안고 산다는 것 말고는 닮은 점이 없지만, 어느 날 문득 서로를 발견해 내고, 때론 다투기도 하고 때론 서로를 위로하기도 하면서 행복에 이르는 비밀을 마침내 찾아낸다.
그리고 또 한 사람 마틸다. 자기만의 고민에 빠져 있던 인물들 사이에 다리를 놓는 마틸다는 ‘주근깨가 가득한 작은 들창코를 남의 일에다 잘 들...

출판사 제공 책소개 전체

세상은 놀라운 빛과 비밀로 가득 차 있는데
사람들은 그걸 작은 손바닥으로 가리려 하는구나.”


『질문의 책 - 마틸다의 숨은 행복 찾기』는 행복이 필요한 모든 이들을 위한 소설이다. 오늘보다 나은 내일을 꿈꾸는 사람, 무미건조한 나날을 그저 무감하게 흘려보내는 사람, 행복해지고 싶다는 꿈조차 꿀 수 없는 사람……, 이 모든 이들을 위한 책인 동시에 그들 자신의 이야기이기도 하다.
이 책에는 크고 작은 고민과 문제를 안고 사는 사람들이 등장한다. 외할머니의 죽음으로 실의에 빠진 파울, 뚱뚱하고 소심한 탓에 집단 따돌림을 당하는 티나, 이혼 뒤에도 끊임없이 다투는 부모 밑에서 마음을 졸이는 지몬, 세상과 자신 사이에 책상이 필요하다고 믿는 외톨이 학자 그린베르크 아저씨……. 그들은 ‘영혼에 푸른 멍’을 안고 산다는 것 말고는 닮은 점이 없지만, 어느 날 문득 서로를 발견해 내고, 때론 다투기도 하고 때론 서로를 위로하기도 하면서 행복에 이르는 비밀을 마침내 찾아낸다.
그리고 또 한 사람 마틸다. 자기만의 고민에 빠져 있던 인물들 사이에 다리를 놓는 마틸다는 ‘주근깨가 가득한 작은 들창코를 남의 일에다 잘 들이밀고 다른 이의 비밀을 몹시 알고 싶어 하’는 여자아이다. 힘겨워하는 사람을 보면 제 일처럼 팔을 걷어붙이고 나서는 마틸다 덕에, 어쩌면 우울이라는 망망대해에 떠 있는 외로운 섬들의 고백이 될 수도 있었던 이야기에 온기와 웃음이 더해진다.
이처럼 이 책은 아이들이 등장하는 아기자기한 에피소드를 통해, 우리가 사는 동안 마주치게 될 여러 가지 문제들에 대해 따뜻하고 긍정적인 메시지를 전한다. 자칫 관념적인 서술에 머물기 쉬운 주제지만, 작가 길라 루스티거는 재기발랄함과 타고난 입담, 삶을 긍정하는 따뜻한 시선으로 아이와 청소년은 물론 어른까지 공감하며 즐길 수 있는 멋진 작품을 탄생시켰다. 이 세상 아이들의 온갖 고민이 담겨 있는 ‘질문의 책’이라는 판타지 덕에 더욱 흥미진진한 작품으로, 특히 청소년들에게는 ‘너는 혼자가 아니다.’라는 위안의 메시지를 건네 줄 것이다.


작품 특징

■ 재기발랄한 형식이 돋보이는 작품

길라 루스티거는 서술체와 대화체를 번갈아 쓰면서 이야기의 안과 밖을 경쾌하게 옮겨 다닌다. 그녀가 야구공처럼 통통 튀어오를 때마다, 독자들은 이야기에 한껏 몰입하다가도 어느새 이야기 밖으로 빠져나와 객관적인 시선으로 인물과 사건을 바라보게 된다.
작품 첫머리에서 길라 루스티거는 이렇게 말한다. “아 참, 주석에 대해 말을 좀 해 둬야겠다. 이 소설에는 주석이 아주 많거든. (……주석은) 책을 읽는 사람들에게 작별 인사도 다시 해 주고 앞으로 잘 가라고 빌어 주려고, 얼굴이 벌겋게 달아오른 채 땀을 조금 흘리고 숨도 조금 가빠져서 각 장의 문턱까지 달려오지.”
아니나 다를까 이 작품에는 아주 많은 양의 주석이 각 장 끝에 수록되어 있다. 하지만 우리가 익히 봐 온 주석과는 달리 본문의 뜻을 풀이하지도 출처를 밝히지도 않는다. 그 대신에 다채로운 색깔을 이야기에 덧입히고 의미를 더욱 풍성하게 만드는 역할을 한다. 이 책에 실린 주석은 어디까지나 소설의 일부이다. 어린 독자들에게 들려주는 듯한 대화체로, 등장인물들도 모르는 이야기를 슬쩍 귀띔하거나 독자들이 별 생각 없이 지나쳤을지도 모르는 숨은 의미망을 능청스레 드러낸다.

■ 행복해지는 비결은 함께 노력하는 것
길라 루스티거는 행복이 무엇이고 어떻게 행복에 이를 수 있는지 독자들에게 설파하려 들지 않는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자기계발서보다 오히려 더 설득력 있고 감동적인 목소리로 행복에 대해 이야기한다.
사실 이 책에 담긴 행복론은 아주 소박하다. 누군가에게 무언가 해 주고 싶다면 내가 행복해야 한다는 것, 어떻게 행복해질 수 있는지 알 수 없지만 노력해야 한다는 것, 혼자만의 행복이 아니라 모두의 행복을 위해 함께 애써야 한다는 것! 이처럼 소박하지만 소중한 메시지가 유쾌하면서도 감동적인 이야기 속에 담겨 있다.
물론 이 책의 주인공들도 행복의 비밀을 완전하게 깨닫지는 못한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들은 행복에 이르는 길을 다 함께 찾아낸다, 마치 마술처럼. 홀로 슬프고 괴롭던 아이들과, 그런 친구들을 그냥 두고 보지 못해 안달하던 마틸다와, 세상보다는 책상머리와 신문이 더 편안했던 그린베르크 아저씨와, 늘 불퉁대던 그린베르크 아저씨에게 마침내 사랑 고백을 받은 미라벨라 아줌마가 함께 모여 기분 좋게 연극을 관람하는 마지막 장면은 독자들에게 가슴이 환해지는 웃음과 감동을 안겨 줄 것이다.

■ 시각적인 즐거움을 안겨 주는 일러스트레이션
비탈리 콘스탄티노프는 볼로냐 국제 그림책 원화전에 일곱 번이나 초대된 세계적인 일러스트레이터다. 이 책에서 그는 검정색 라인 드로잉에 붉은색으로 군데군데 색을 입힌 간?하고 세련된 그림을 선보인다. 인물이나 동물, 사물 등을 낱낱으로 자그마하게 그리고 있지만, 설명적인 그림보다 오히려 더 효과적으로 이야기의 매력을 살려 준다. 특히 주석 부분에서 이리저리 날아다니는 야구공과 그 궤적은 길라 루스티거의 통통 튀는 매력과 절묘한 조화를 이룬다.

청구기호 Browsing

이 분야 인기자료

  • 표지이미지
    달러구트 꿈 백화점 : 주문하신 꿈은 매진입니다 : 이...
    이미예
    팩토리나인, 2020
  • 표지이미지
    여행의 이유 : 김영하 산문
    김영하 金英夏
    문학동네, 2019
  • 표지이미지
    완전한 행복 : 정유정 장편소설
    정유정
    은행나무, 2021
  • 표지이미지
    달러구트 꿈 백화점 : 이미예 장편소설. 2, 단골손님...
    이미예
    팩토리나인, 2021
  • 표지이미지
    파친코 : [이민진 장편소설]. 1
    Lee, Min Jin
    문학사상, 2018

서평 (0 건)

*주제와 무관한 내용의 서평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서평추가

서평추가
별점
별0점
  • 별5점
  • 별4.5점
  • 별4점
  • 별3.5점
  • 별3점
  • 별2.5점
  • 별2점
  • 별1.5점
  • 별1점
  • 별0.5점
  • 별0점
*서평 입력 시 선택한 별점은 전체 별점에 반영됩니다.
제목입력
본문입력

태그

태그추가

태그추가
태그입력
태그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