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

[한글]

야심만만 세계 문화정복 프로젝트 《큐리어스 시리즈》 제19권. 세계로 향한 지적 호기심을 해결해주는 브라질 문화체험 가이드북이다. 브라질의 역사와 문화에서 사람들의 특성, 언어와 예절, 여행, 음식과 대중문화, 정착과 사업에 이르기까지 구체적이고 생생한 이야기를 담고 있다.

이 책은 브라질을 올바르게 이해하기 위한 다양한 정보를 전해준다. 브라질에 대한 궁금증을 해결하려는 사람뿐만 아니라 여행, 유학, 사업, 이민을 준비하는 사람들에게도 도움을 주는 친절한 안내서이다.

<저자소개>

지은이 폴커 펠츨 Volker Poelzl

호주에서 태어난 저자는 현재 미국에서 아티스트 및 번역가로 일하고 있다. 기타를 배우던 중 브라질 음악에 매료되어 이 나라에 관심을 갖게 되었다. 리우데자네이루에서 포르투갈어를 배웠으며, 산림농업 프로젝트에 참가하기도 했다. 그는 브라질의 숨은 매력과 아름다움을 찾아 지금도 매년 브라질을 방문하고 있다.

옮긴이 박영원

고려대학교 영어영문학과를 졸업하고 전문 번역가로 활동 중이다. 2002년에 제1회 번역작가 공모에 당선되었다. 추리소설 『열쇠 없는 집』, 과학 교양서 『곤충의 유혹』과 『지구의 생명을 보다』,『curious 프랑스』와 『curious 쿠바』를 번역했다.
[영문]